단기카드대출 , 신용카드 작업대출 소액신용대출 카드깡

단기카드대출

단기카드대출

단기카드대출이란 ?

단기카드대출은 현금서비스로 널리 알려진 서비스입니다.

정부에서 이 때문에 신용도 하락으로 인한 문제가 생기자 2014년 9월 1일부터 현금서비스 명칭을 단기카드대출로 바꿨습니다.

2014년 12월 1일부에 신용카드약관이 변경되고 2015년 1월 1일부에 적용되었습니다.

신용카드의 주요 서비스 중 하나로, 회원의 신용한도 중 카드사가 지정한 만큼의 한도 내에서는 물품이나 서비스의 구매가 아닌 현금으로 땡겨주는 것입니다. 줄여서 현서라고 많이 부르는편.

카드론과는 다르다. 카드론은 그냥 카드사에 따로 빚지는 것.

 

단기카드대출의 단점?

카드깡은 금융질서문란행위지만, 현금서비스는 카드사가 제공하는 일종의 소액 신용대출입니다.

예전에는 카드사나 은행 창구에서 직접 신청해야 했지만, ATM, 콜센터, 인터넷으로도 쉽게 받을 수 있습니다.

물론 공짜는 아니다. 신용도와 거래기간 등에 따라 다르긴 하지만 보통 연 10~30%의 이자가 붙어서 청구된다. 대체로 오래 쓰고 잘 갚아왔다면 현금서비스 이자가 낮아지며, 일부 카드사는 10% 이하의 수수료율도 운영하고 있는중.

그러나 자주, 많이 쓰면 신용도 하락에 지대한 큰 공헌을 한다. 가끔 현금카드 겸용 신용카드로 계좌에서 돈을 인출할 때 버튼을 잘못 눌러서 단기카드대출(옛 현금서비스)를 받는 황당한 경우가 생기는데, 이 때에는 침착하게 선결제를 해서 이자를 물지 않도록 하는 것이 최우선입니다.

카드 뒷면의 “고객센터” 전화번호로 전화해서 상담원 연결되면 선결제 해달라고 하면 하루치 이자 몇백 원과 함께 다시 출금됩니다.

문의전화 폭주로 상담원 연결이 어렵다면 인터넷뱅킹에서도 선결제가 되니 참고하자. 한번 받는다고 신용도가 바로 떨어지지는 않으니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좀 더 이율이 낮은 쪽을 원한다면 마이너스통장을 개설하는 편이 낫다.

 

한도는 어떻게 될까?

한국에서는 단기카드대출(현금서비스) 한도가 회원별 통합한도에 포함되어 있습니다.

예를 들어 통합한도가 400만원이고 단기카드대출 한도가 160만원인 회원이 이미 무언가를 사기 위해 300만원을 3개월 무이자 할부로 긁어버렸다면, 단기카드대출과 일시불-할부 결제는 남은 한도 100만원 이내에서만 쓸 수 있습니다.

반대로, 단기카드대출 한도 160만원을 전부 받아버렸다면 일시불-할부 결제는 남은 240만원 이내에서만 할 수 있습니다.

한도를 살리고 싶다면 카드사에 연락해서 단기카드대출금을 선결제하든가, 일시불-할부를 선결제하든가 해야 합니다.

 

해외에서도 단기카드대출이?

해외에서도 단기카드대출을 받을 수 있다. 은행 ATM이나 현금서비스 취급 은행 창구에서 cash advance를 요청하면 됩니다.

해외 카드대출 한도는 회원별 통합한도 내의 단기카드대출 한도를 미국 달러로 환산하여 부여하는 것이 일반적입니다.

국제현금카드가 없던 시절에는 해외현금서비스 아니면 여행자수표를 많이 이용했습니다.

 

HOME

 

단기카드대출로